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 일 09:00 ~ 18:30
  • 토요일 09:00 ~ 14:30
  • 점심시간 12:30 ~ 14:00

토요일 점심 시간 없이 오후 2시 30분 까지 진료 합니다

전화상담문의

  • 053-756-4646
  • FAX. 053-756-4644
  • 건강정보
  • 건강강좌

건강강좌


집콕 생활로 부족해진 근육량, 오미자로 채워
코로나19 장기화로 외부활동이 부족해지면서 근육과 뼈 건강에 대한 주의가 요구된다. 평균 연령에 맞는 근육의 양과 질이 감소하면 ‘근감소증’의 원인이 되는데 신체활동이 감소하거나 영양 및 흡수 장애가 있어도 근육 손실에 영향을 줄 수 있다.

오미자

농촌진흥청(청장 허태웅)은 근육과 뼈 건강을 위해 제철 약초인 ‘오미자’를 마셔볼 것을 추천했다. 오미자는 우리나라 약용작물 중 생산량 1위를 차지할 만큼 널리 쓰이고 있는데, 달고 시고 쓰고 맵고 짠 다섯 가지 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오미자는 심장을 강하게 하고 기침을 그치게 하며, 면역 기능을 높인다고 알려졌다. 지난해에는 근육과 뼈의 노화를 개선한다는 연구 결과도 밝혀졌다.

농촌진흥청이 전북대학교 치과대학과 함께 오미자 추출물(시잔드린C, 고미신A)을 8주간 매일 실험 쥐에 투여(10mg/kg)한 결과, 근육 성장을 예측하는 분자 발현은 4배, 뼈의 분화 인자 발현은 2~4배, 골밀도는 2~3배까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시잔드린 시(C)는 근육세포에서 항산화 및 항염증 효과를 내고, 다양한 자극으로부터 근육을 보호한다는 결과도 확인했다.

오미자 쉽고 맛있게 즐기기
오미자는 저온에서 저장해도 수학한 뒤 10일경부터 부패하기 시작하므로 오미자청 등으로 보관하거나 말린 것을 구매해 냉동 보관해두고 차로 마시는 것이 좋다.

1. 오미자청
깨끗이 씻어 물기를 제거한 생오미자를 설탕과 1:1 비율로 섞어 소독한 유리병에 넣고, 그늘에서 설탕이 녹을 때까지 보관한 뒤 냉장고에서 3개월간 숙성한다.

2. 오미자차
말린 오미자 한 주먹(30g) 정도를 깨끗이 씻은 뒤 찬물 1L에서 24시간 우려내고 건더기를 건진 뒤 마시면 된다. 입맛에 따라 꿀을 넣어도 좋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장재기 약용작물과장은 “최근 가정에서 지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운동 부족으로 근육량이 줄었다고 호소하는 경우가 많다”라며, “근육량을 회복하지 않고 갑작스럽게 바깥 활동을 하면 근육이나 관절이 다칠 수 있으므로, 꾸준한 운동과 오미자로 건강을 챙기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코로나19로 추석 이동자제 권고, 우리 가족
다음글 : 면역력에 대한 진실 혹은 거짓